교역자·은퇴·시무장로 신년하례회

새해를 맞아 교역자들과 장로님들의 식사 자리가 있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