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리와 행복을 위한 매뉴얼

출 20:1~17
2022-05-20

1 하나님이 이 모든 말씀으로 말씀하여 이르시되
2 나는 너를 애굽 땅, 종 되었던 집에서 인도하여 낸 네 하나님 여호와니라
3 너는 나 외에는 다른 신들을 네게 두지 말라
4 너를 위하여 새긴 우상을 만들지 말고 또 위로 하늘에 있는 것이나 아래로 땅에 있는 것이나 땅 아래 물 속에 있는 것의 어떤 형상도 만들지 말며
5 그것들에게 절하지 말며 그것들을 섬기지 말라 나 네 하나님 여호와는 질투하는 하나님인즉 나를 미워하는 자의 죄를 갚되 아버지로부터 아들에게로 삼사 대까지 이르게 하거니와
6 나를 사랑하고 내 계명을 지키는 자에게는 천 대까지 은혜를 베푸느니라
7 너는 네 하나님 여호와의 이름을 망령되게 부르지 말라 여호와는 그의 이름을 망령되게 부르는 자를 죄 없다 하지 아니하리라
8 안식일을 기억하여 거룩하게 지키라
9 엿새 동안은 힘써 네 모든 일을 행할 것이나
10 일곱째 날은 네 하나님 여호와의 안식일인즉 너나 네 아들이나 네 딸이나 네 남종이나 네 여종이나 네 가축이나 네 문안에 머무는 객이라도 아무 일도 하지 말라
11 이는 엿새 동안에 나 여호와가 하늘과 땅과 바다와 그 가운데 모든 것을 만들고 일곱째 날에 쉬었음이라 그러므로 나 여호와가 안식일을 복되게 하여 그 날을 거룩하게 하였느니라
12 네 부모를 공경하라 그리하면 네 하나님 여호와가 네게 준 땅에서 네 생명이 길리라
13 살인하지 말라
14 간음하지 말라
15 도둑질하지 말라
16 네 이웃에 대하여 거짓 증거하지 말라
17 네 이웃의 집을 탐내지 말라 네 이웃의 아내나 그의 남종이나 그의 여종이나 그의 소나 그의 나귀나 무릇 네 이웃의 소유를 탐내지 말라

Copyright © 개역개정 성경본문의 저작권은 대한성서공회에 있습니다.

너희는 내 앞에서 다른 신을 모시지 못한다.(3절, 공동번역)

진리와 행복을 위한 매뉴얼

오늘 본문은 십계명입니다. 시내산에서 당신의 임재를 선포하시는 하나님께서 주신 말씀을 십계명이었습니다. 이 십계명을 보면서 우리는 지켜야 할 것이 있다는 것에 대한 부담을 느끼게 됩니다. 우리가 느끼는 부담감이 바로 인간을 망가뜨리는 죄된 본성입니다. 에덴동산에서도 하나님께서는 자유를 주셨지만 지켜야 할 것이 있음을 알게 하셨습니다. 이것을 지키게 될 때 비로소 우리는 자유와 행복을 유지하고, 발전시켜 나갈 수 있습니다. 자유는 제멋대로 하는 것이 아닙니다. 자유는 지켜야 할 최소한의 지킬 때 비로소 자유가 자유가 됩니다.

아내와 남편이 지켜야 할 최소한의 도리를 하지 않을 그 가정은 큰 문제가 생기고, 결국은 그 가정은 깨어질 수도 있습니다. 자녀와 부모간에도 지켜야 할 도리를 지키지 않으면 부모와 자녀의 관계는 깨지고, 패륜이 될 수 있습니다. 환경에서도 마찬가지입니다. 인간이 욕심으로 자연과의 지켜야할 선들을 깨버리고, 남획과 오,남용을 일삼음으로 환경은 인간과 적대적이 되고 지금은 환경이 인간을 해치게 되는 형국이 되었습니다. 바로 인간이 환경에 지켜야 할 것을 지키지 않았기 때문입니다.

공동체에서도 마찬가지입니다. 직장에서도 상사와 부하직원간의 지켜야 할 선이 있고, 해야 할 일이 있습니다. 직장에서 이것이 지켜지지 않고, 행해지지 않는다면 그 직장은 문을 닫게 됩니다. 오늘 본문의 십계명은 이런 최소한의 지켜야 할 것을 하나님께서 이스라엘 백성에게 말씀하신 것입니다.

우리에게 하나님께서 지키라고 하신 것들은 진리와 행복을 위한 기본이요, 주춧돌이 되고, 매뉴얼manual됩니다. 매뉴얼은 우리가 다 이해해서 행하는 것도 아니요, 모르는 것을 그대로 순종하면 만드시고, 창조하신 분의 주신 결과를 얻습니다.

법이 없는 시절, 하나님과 하나님 백성과의 관계를 위해, 공동체를 위해, 가정을 위해, 개인의 일상을 위해 이처럼 간략하지만 직관적인 계명을 허락하신 하나님은 역시 선하신 분입니다.

행복과 진리는 지켜야 할 것을 지킬 때, 더욱 풍성하고 확장됩니다.

오늘의 기도

내 욕심과 기준으로 하나님의 말씀을 무시하는 우리를 오늘도 눈감아 주시고, 참아주시고, 기다려주시기에 오늘을 맞이합니다. 여전히 하나님의 말씀은 어렵고, 하지 못할 것처럼 생각하는 이 무지몽매(無知蒙昧)함을 불쌍히 여겨주옵소서. 당신께서 우리에게 주신 지켜야 할 도리와 하지 말아야 할 것을 지킬 때 우리가 더욱 행복해지고, 풍성해지고, 거룩해짐을 믿고 순종하게 하옵소서. 주님의 말씀을 지키는 것이 참된 행복임을 고백합니다.

중보기도

세상의 어려움을 겪는 이들이 하나님의 다시 모심으로 형통의 복을 얻을 수 있도록
말씀에 대한 부담감을 겪는 이들이 말씀 안에 담긴 하나님의 마음과 뜻을 헤아려 순종하도록
계명을 지키는 이들에게 하나님의 주신 복이 넘침으로 계명을 따르는 이들이 많아지도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