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님의 초청장

눅 2:8~ 20
2022-07-01

8 그 지역에 목자들이 밤에 밖에서 자기 양 떼를 지키더니
9 주의 사자가 곁에 서고 주의 영광이 그들을 두루 비추매 크게 무서워하는지라
10 천사가 이르되 무서워하지 말라 보라 내가 온 백성에게 미칠 큰 기쁨의 좋은 소식을 너희에게 전하노라
11 오늘 다윗의 동네에 너희를 위하여 구주가 나셨으니 곧 그리스도 주시니라
12 너희가 가서 강보에 싸여 구유에 뉘어 있는 아기를 보리니 이것이 너희에게 표적이니라 하더니
13 홀연히 수많은 천군이 그 천사들과 함께 하나님을 찬송하여 이르되
14 지극히 높은 곳에서는 하나님께 영광이요 땅에서는 하나님이 기뻐하신 사람들 중에 평화로다 하니라
15 천사들이 떠나 하늘로 올라가니 목자가 서로 말하되 이제 베들레헴으로 가서 주께서 우리에게 알리신 바 이 이루어진 일을 보자 하고
16 빨리 가서 마리아와 요셉과 구유에 누인 아기를 찾아서
17 보고 천사가 자기들에게 이 아기에 대하여 말한 것을 전하니
18 듣는 자가 다 목자들이 그들에게 말한 것들을 놀랍게 여기되
19 마리아는 이 모든 말을 마음에 새기어 생각하니라
20 목자들은 자기들에게 이르던 바와 같이 듣고 본 그 모든 것으로 인하여 하나님께 영광을 돌리고 찬송하며 돌아가니라

Copyright © 개역개정 성경본문의 저작권은 대한성서공회에 있습니다.

목자들은 돌아가면서 천사들이 일러준 대로 자기들이 듣고 보았으므로 하나님께 영광을 돌리고 찬양을 드렸습니다.(20절, 쉬운 성경)

하나님의 초청장

오늘 본문은 하나님의 초청장을 제일 먼저 받는 목자들이 나옵니다. 목자는 유목생활을 하는 유대민족에게 있어서 가장 기본이 되고, 익숙한 사람들입니다. 그 반면 대우를 받거나, 인정받는 사람들은 아니었습니다. 마치 농사를 중시 여겨서 농자천하지대본農者天下之大本 이라고 말하고, 창경궁에 임금이 농사짓는 논, 권농장(勸農場)지었지만 농부들의 신분은 평민이하의 모습이었던 것과 같습니다. 아주 중요하지만 사람들로부터 인정받지 못하는 사람들도 하나님께서는 인정하십니다.

목자들은 성경에서 일반적으로 긍정적으로 묘사가 되고, 예수님께서도 당신을 목자로 표현하십니다.(시23편, 요10장) 오늘 본문의 목자들은 이름만 목자가 아닌 밤에 밖에서 양떼를 지키고 있었을 정도로 목자의 일에 충실했던 사람들이라는 것을 볼 수 있습니다. 아무도 보지 않아도 자신의 소임을 다하는 사람들에게 하나님께서는 기쁜 소식을 전해주십니다.

우리가 성실히 우리에게 주어진 일을 할 때, 하나님께서는 뜻밖의 천사, 사람, 소식들을 통해서 초대해주십니다. 이 초대를 그 지역에 있는 목자들이 받았습니다. 이 초대, 기쁜 소식을 들은 목자들은 빨리 가서 마리아와 요셉과 구유에 누인 아기를 찾습니다.(16절) 빨리, 가고, 찾고 등의 단어들을 주목해 볼 필요가 있습니다. 목자들은 천사들이 온 백성에게 크게 기뻐할 소식,(10절)을 들었기에 적극적인 행동을 할 수가 있었습니다. 구원의 소식을 듣는 일도 귀한 일이지만 그 소식에 적극적으로 순종하는 것은 더욱 중요합니다. 구원의 소식 초대를 받고도 나는 구원받았으니까, 지금은 바쁘니까, 교회의 일을 봉사하고 있으니까, 중요한 일을 맡았으니까 예수님의 초청을 거부하고, 심지어는 성경의 말씀을 의지하여 합당한 거절을 하게 할 수도 있지만(눅14:18~20) 목자들은 구원의 소식에 적극적으로 반응했습니다. 찾아갔습니다. 그리고 기뻐하며 경배하게 됩니다. 목자들의 이후에 삶에 대해서 성경은 말하지 않지만 그들이 얼마나 행복했을지 주님을 만나고, 믿음을 가진 사람이라면 조금이라도 공감하게 됩니다.

예수님께서는 당신에게 오는 자를 절대로 물리치시지 않습니다.(요6:37) 갈 바를 알지 못하는 우리에게 선하신 주님의 소식과 초대가 온다면 우리는 주저하지 않고 주께로 나와야 합니다. 또 방황하고 헤메는 사람들이 있다면 이 좋은 소식을 전하는 자들이 되야 합니다.(17절) 이것이 믿음의 선순환입니다. 믿음은 믿음을 낳고, 의심을 의심을 낳습니다.

천사들의 소식을 전해 듣고, 예수님을 찾아 경배하는 목자들과 목자들이 전해준 말을 듣고, 마음에 새기고 생각하는 마리아처럼 주님의 초대는 옳고 그른지를 따지는 것이 아니라 그 초대를 내 것으로 만들고, 온전히 이루는 것입니다. 오늘도 주님의 초대, 기쁜 소식에 반응하고 하나님의 빛에 거하시기를 축복합니다.

오늘의 기도

오늘도 당신께로 우리를 초대해 주셔서 고맙습니다. 당신 안에 있을 때 참된 행복과 참된 평화가 있음을 알고도, 합당한 핑계와 거절로 당신께 나가지 않고, 불순종했음에 용서를 구합니다. 우리에게 있는 모든 문제를 해결하고, 구원받는 데는 오직 예수 그리스도만으로 충분하신 것을 알고 더욱 주님의 초대에 아멘으로 응하게 하옵소서. 오늘도 초대해 주셔서 고맙습니다.

중보기도

여러 경로로 하나님의 초대를 받은 자들이 주께로 나오게 하옵소서!
주님의 말씀을 들은 이들이 합당한 이유로 주님을 거절하지 않고 순종하게 하소서!
하나님의 백성이 성도들이 예수님을 온전히 전하는 자들이 되게 하소서!
예수님의 뜻과 말씀을 그릇 전하는 자들의 입을 막아주옵소서.
내일 드려질 모든 주일예배위에 하나님의 영광과 우리의 정성이 넘치게 하옵소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