걷지 말아야 가룟 유다의 길

눅 22:1~ 13
2022-09-26

1 유월절이라 하는 무교절이 다가오매
2 대제사장들과 서기관들이 예수를 무슨 방도로 죽일까 궁리하니 이는 그들이 백성을 두려워함이더라
3 열둘 중의 하나인 가룟인이라 부르는 유다에게 사탄이 들어가니
4 이에 유다가 대제사장들과 성전 경비대장들에게 가서 예수를 넘겨 줄 방도를 의논하매
5 그들이 기뻐하여 돈을 주기로 언약하는지라
6 유다가 허락하고 예수를 무리가 없을 때에 넘겨 줄 기회를 찾더라
7 유월절 양을 잡을 무교절날이 이른지라
8 예수께서 베드로와 요한을 보내시며 이르시되 가서 우리를 위하여 유월절을 준비하여 우리로 먹게 하라
9 여짜오되 어디서 준비하기를 원하시나이까
10 이르시되 보라 너희가 성내로 들어가면 물 한 동이를 가지고 가는 사람을 만나리니 그가 들어가는 집으로 따라 들어가서
11 그 집 주인에게 이르되 선생님이 네게 하는 말씀이 내가 내 제자들과 함께 유월절을 먹을 객실이 어디 있느냐 하시더라 하라
12 그리하면 그가 자리를 마련한 큰 다락방을 보이리니 거기서 준비하라 하시니
13 그들이 나가 그 하신 말씀대로 만나 유월절을 준비하니라

Copyright © 개역개정 성경본문의 저작권은 대한성서공회에 있습니다.

그런데 열두 제자 가운데 하나인 가리옷 사람 유다가 사탄의 유혹에 빠졌다. 그는 대사제들과 성전 수위대장들에게 가서 예수를 잡아 넘겨줄 방도를 상의하였다. 그들은 기뻐하며 그에게 돈을 주겠다고 약속하였다. 유다는 이에 동의하고 사람들 몰래 예수를 잡아줄 기회를 노리고 있었다(3~6절, 공동번역)

걷지 말아할 가룟 유다의 길

예수님께서 이제 최후의 만찬을 하실 유월절이 다가오고 있을 때, 가룟 유다가 대제사장들과 성전 경비대장들에게 예수님을 넘겨주기로 합니다. 그들은 대가로 돈을 주겠다고 합니다. 예수님께서는 베드로와 요한에게 유월절을 준비하게 하시고, 모두가 큰 다락방에서 유월절을 준비하는데, 가룟 유다 혼자만 변절자 배신자의 길, 사탄의 길을 갑니다.

점점 성경은 예수님의 십자가 고난으로 다가가고 있는 것을 우리는 말씀 속에서 느낍니다. 유월절, 최후의 만찬으로 우리에게 알려진 그 마지막을 준비하는 제자들과 달리 12제자중 하나인 가룟 유다는 예수님을 잡아 넘겨줄 방도를 생각하고 있었습니다. 성경은 유다에게 사탄이 들어갔다, 사탄의 유혹에 빠졌다고 말합니다.(3절)

예수님을 측근에서 따르며, 예수님 공동체의 재정을 맡고, 예수님을 따르던 그가 예수님의 배반자가 되었고, 그 이유를 오늘 성경 본문에서는 사탄이 들어갔다, 유혹했다 말합니다. 인간은 그 누구도 함부로 할 수 없습니다. 사탄도 함부로 할 수 없지만 우리가 기회를 주거나, 곁을 주게 될 때 아무리 신실한 사람이라도 사탄의 영향력 아래 있게 되고, 믿음의 사람이라도 사탄의 일을 도모하는 자가 될 수 있습니다.(대상21:1,눅 22:31,행5:3)

오늘 본문에서 왜 사탄이 들어간 이유는 말씀해 주지 않습니다. 사탄이 들어갔을 때의 모습을 보여주고 있습니다. 이를 통해 지금은 믿음이 있고, 주님을 따르고 있다 하더라도 가룟 유다의 길을 걷고 있는지, 우리가 사탄의 영향력이나 유혹아래 있는지를 돌아 볼 수 있습니다.

사탄의 일은 본질을 흐리게 하며, 하나님의 일을 방해합니다. 다른 제자들은 유월절을 준비하지만 혼자서 다른 꿍꿍이를 생각하는 것이 사탄의 일입니다.(4절) 사탄의 일은 살릴 생각을 하지 않고 죽일 생각을 하며, 죽일 생각을 하는 자들에게 동조합니다.(2절) 사람들은 공동체에서 떨어지게 하고, 무리에게 없을 때 공격하고자 합니다.(6절) 제일 위험한 것은 하나님의 뜻을 거역하면서도 하나님의 뜻을 행한다고 믿고 행하며 기뻐 하는 것입니다.(5절) 이 4가지의 특징이 절대적일 수는 없지만 하나님의 뜻을 희석시키고 다른 이들을 잘못되게 하고, 망하는 것을 기뻐하는 것과 그 일에 동참하는 것, 또한 사람들을 어떤 이유로든 실족하게 하면서(마18:6), 자신을 돌아보지 않고 하나님의 뜻을 행한다고 생각한다면 우리가 예수님을 닮고자 하는 사람에서 가룟 유다와 같은 길을 걸을 수 있다는 것을 명심해야 합니다.

오늘의 기도

예수님을 고난을 생각하는 사순절, 주님을 따르기로 하고 예수님을 믿고자 하는 우리들도 가룟 유다의 길을 갈 수 있다는 것을 알게 하심에 감사합니다. 우리가 열심히 주님을 따를 수 있는 지, 우리가 얼마나 악해질 수 있는지도 유다를 통해 알게 하십니다. 주님을 경외하도록 도와 주옵소서. 선한 생각과 행동을 가르쳐 주셔서 당신의 종이 되게 하옵소서. 당신을 따르는 복된 삶을 살게 하시고, 당신의 손으로 우리를 붙잡아 주옵소서.

중보기도

주님의 공동체에서 떨어져 있는 이들이 주님의 선하신 부르심에 응답하게 하소서!
교회를 공격하는 핍박하는 이들이 주님의 사랑으로 돌아오게 하소서.
교회 공동체의 약점과 부족함을 부추기는 이들이 사탄의 영향력임을 알게 하소서!
코로나에 걸린 교우들의 증상이 약하게 하시고, 잘 견디고 이기고 회복하게 하옵소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