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님께서

가장 크신 분이기에

 

에 2:12~23
2022-06-25

12 처녀마다 차례대로 아하수에로 왕에게 나아가기 전에 여자에 대하여 정한 규례대로 열두 달 동안을 행하되 여섯 달은 몰약 기름을 쓰고 여섯 달은 향품과 여자에게 쓰는 다른 물품을 써서 몸을 정결하게 하는 기한을 마치며
13 처녀가 왕에게 나아갈 때에는 그가 구하는 것을 다 주어 후궁에서 왕궁으로 가지고 가게 하고
14 저녁이면 갔다가 아침에는 둘째 후궁으로 돌아와서 비빈을 주관하는 내시 사아스가스의 수하에 속하고 왕이 그를 기뻐하여 그의 이름을 부르지 아니하면 다시 왕에게 나아가지 못하더라
15 모르드개의 삼촌 아비하일의 딸 곧 모르드개가 자기의 딸 같이 양육하는 에스더가 차례대로 왕에게 나아갈 때에 궁녀를 주관하는 내시 헤개가 정한 것 외에는 다른 것을 구하지 아니하였으나 모든 보는 자에게 사랑을 받더라
16 아하수에로 왕의 제칠년 시월 곧 데벳월에 에스더가 왕궁에 인도되어 들어가서 왕 앞에 나가니
17 왕이 모든 여자보다 에스더를 더 사랑하므로 그가 모든 처녀보다 왕 앞에 더 은총을 얻은지라 왕이 그의 머리에 관을 씌우고 와스디를 대신하여 왕후로 삼은 후에
18 왕이 크게 잔치를 베푸니 이는 에스더를 위한 잔치라 모든 지방관과 신하들을 위하여 잔치를 베풀고 또 각 지방의 세금을 면제하고 왕의 이름으로 큰 상을 주니라
19 처녀들을 다시 모을 때에는 모르드개가 대궐 문에 앉았더라
20 에스더는 모르드개가 명령한 대로 그 종족과 민족을 말하지 아니하니 그가 모르드개의 명령을 양육 받을 때와 같이 따름이더라
21 모르드개가 대궐 문에 앉았을 때에 문을 지키던 왕의 내시 빅단과 데레스 두 사람이 원한을 품고 아하수에로 왕을 암살하려는 음모를 꾸미는 것을
22 모르드개가 알고 왕후 에스더에게 알리니 에스더가 모르드개의 이름으로 왕에게 아뢴지라
23 조사하여 실증을 얻었으므로 두 사람을 나무에 달고 그 일을 왕 앞에서 궁중 일기에 기록하니라

Copyright © 개역개정 성경본문의 저작권은 대한성서공회에 있습니다.

이제 모르드개의 삼촌 아비하일의 딸, 곧 모르드개가 자기 딸로 삼은 에스더가 왕에게 들어갈 차례가 됐습니다. 에스더는 후궁을 관리하는 왕의 내시 헤개가 정해 준 것 외에는 다른 것을 요구하지 않았습니다. 에스더는 그녀를 보는 모든 사람들에게 사랑을 받았습니다.(15절, 우리말 성경)

하나님께서 가장 크신 분이기에

왕에게 나아가 간택을 받는 일을 쉬운 일이 아니었습니다. 복잡하고 치열한 경쟁이며, 그 궁극에는 왕이 마음에 들어야 했습니다. 사람들은 온갖 방법을 사용했습니다.(13절) 이런 가운데 에스더는 기본적인 것외에는 아무것도 구하지를 않습니다. 그러나 왕은 에스더를 마음에 들어 했습니다. 기본을 구한 소극적인 모습이라고 생각할 수 있지만 하나님보다 더 귀하고 중요한 것을 아는 믿음의 사람들은 기본적인 것 외에 다른 것을 구하지 않습니다. 바꾸어 말하면 세상에서 필요로 하는 기본적은 필요하지만 무엇보다 중요한 하나님을 붙잡는다는 것입니다.(빌3:7) 에스더서는 하나님의 이름을 거론하지 않지만 에스더는 모르드개의 말을 믿고 따릅니다.(20절) 하나님의 사람은 하나님의 말씀만을 따는 것이 아니라 하나님께서 주신 권위에 순복합니다. 이를 통해서 하나님께서는 역사하십니다.

모르드개에게 뜻밖의 일이 일어납니다. 왕을 암살하려는 모의를 대궐 문에 앉았다가 듣습니다. 뜻밖의 일, 즉 우리 인간의 생각이 밖의 일 일수 있지만 이 일을 통해서 모르드개가 왕앞에서 나서게 됩니다. 하나님의 생각과 계획은 인간의 생각보다 크시기에 우리 뜻밖의 일은 하나님의 계획입니다. 우리에게 가진 달란트와 재능, 능력들은 기본적으로 세상에서 필요합니다. 그래서 믿는 자도 공부해야 하고, 믿는 자도 돈을 벌어야 하고, 믿는 자도 노후를 관리해야 합니다. 이 말은 하나님보다 공부가 높아지거나, 돈이 높아지거나, 계획이 높아져야 한다는 의미가 아닙니다.

하나님께서 어려운 여건가운데 쓰셨던 요셉, 다니엘, 에스더와 같은 이들은 세상의 기본적인 것 안에서 하나님의 말씀과 뜻을 품는 지혜를 가졌습니다. 성도가 가진 능력과 재능, 잠재력들은 하나님 안에 있을 때, 하나님께서 쓰실 때 비로소 드러나게 됩니다.

안타까운 것은 우리의 능력과 재능, 잠재력들이 세상에서 드러나게 될 때, 믿음의 사람들조차도 이것들이 하나님보다 높아져서 자신과 교회공동체, 가정공동체를 파괴하거나 해를 입히기도 한다는 것입니다. 우상은 타종교에서 섬기는 신상들이기도 하지만 믿음을 가진 이들이라면 하나님보다 높아지는 우리의 수단, 경험, 방법들이 될 수 있다는 것을 명심해야 합니다. 우리가 참으로 모든 것을 해로 여기는 것은 우리 주 그리스도 예수를 아는 지식이 가장 귀하기에 그분으로 인해 모든 것을 잃어버리고 심지어 배설물로 여기셨던 믿음의 선배 사도 바울의 고백이 우리에게도 있어야 합니다.(빌3:8)

오늘의 기도

세상의 그 어떤 것들도 주님보다 높아지기 않게 하옵소서. 주님의 선한 영과 빛 그리고 밝게 빛나는 얼굴이 우리의 마음과 정신을 비춰주시옵소서. 영원히 선하신 당신께서 높임을 받으시고, 우리의 삶을 주장하실 때, 우리에게는 이 세상에서 구원의 신비와 영생의 복락을 누릴 수가 있나이다.

중보기도

하나님 외에 다른 방법을 구하는 성도들이 주님을 다시 구하게 하옵소서.
하나님보다 높아진 경험과 지식과 능력을 일깨우고, 회개하게 하옵소서.
하나님을 아는 지식이 얼마나 크고 높은지를 깨닫고 순종하고 따르게 하소서.
내 뜻을 주님의 뜻에 굴복시키는 믿음의 사람들이 되게 하옵소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