참된 부모의 축복

최종환 담임목사 (신명기 6:1~9)
2023-05-14 | 주일 2부 예배

성서본문: 신명기 6:1~9

1이는 곧 너희의 하나님 여호와께서 너희에게 가르치라고 명하신 명령과 규례와 법도라 너희가 건너가서 차지할 땅에서 행할 것이니

2곧 너와 네 아들과 네 손자들이 평생에 네 하나님 여호와를 경외하며 내가 너희에게 명한 그 모든 규례와 명령을 지키게 하기 위한 것이며 또 네 날을 장구하게 하기 위한 것이라

3이스라엘아 듣고 삼가 그것을 행하라 그리하면 네가 복을 받고 네 조상들의 하나님 여호와께서 네게 허락하심 같이 과 이 흐르는 땅에서 네가 크게 번성하리라

4이스라엘아 들으라 우리 하나님 여호와는 오직 유일한 여호와이시니

5너는 마음을 다하고 을 다하고 힘을 다하여 네 하나님 여호와를 사랑하라

6오늘 내가 네게 명하는 이 말씀을 너는 마음에 새기고

7네 자녀에게 부지런히 가르치며 집에 앉았을 때에든지 길을 갈 때에든지 누워 있을 때에든지 일어날 때에든지 이 말씀을 강론할 것이며

8너는 또 그것을 네 손목에 매어 기호를 삼으며 네 미간에 붙여 표로 삼고

9또 네 집 문설주와 바깥 문에 기록할지니라

Copyright © 개역개정 성경본문의 저작권은 대한성서공회에 있습니다.
말씀요약

부모에게 가장 큰 축복이 있다면 바로 자녀가 있다는 것입니다. 영적인 부모와 육적인 부모에게 자녀는 매우 소중하고 복된 존재입니다. 어버이 주일인 오늘 우리는 육의 부모님, 영의 부모님을 생각해보고, 오늘 말씀을 통해서 하나님께서 허락하신 부모의 축복, 부모님으로부터 허락된 축복을 생각해보고, 우리 삶에 임하고 다음 세대에 흘러가도록 하겠습니다.

 

부모는 축복의 통로입니다.(1~2)

우리가 부모님을 생각하게 될 때 두 가지 마음을 갖게 됩니다. 그분들로부터 왔던 축복이 먼저입니다. 두 번째로는 부모님으로부터 왔던 상처와 아픔입니다. 분명한 것은 부모도 인간이기에 부족하고, 미흡한 부분을 가지고 있다는 것입니다. 그럼에도 하나님께서는 부모를 통해서 복주시기를 원하셨습니다. 인간이기에 문제가 있고, 부족함이 있습니다. 세상의 것들을 그분들로부터 물려 받았습니다. 그러나 참된 부모는 자신의 것이 아닌 하나님으로부터 축복이 오는 것을 잊지 말아야 합니다. 육적인 부모님으로부터 상처를 받았거나, 사랑을 받지 못한 분들은 영원한 어머니요, 아버지가 되시는 하나님으로 오는 복을 기억합니다. 이것은 그분을 경외함과 말씀을 순종함으로부터 오게 됩니다. 부모는 축복의 통로이며, 축복의 통로가 되어야 합니다.

 

하나님을 경외하고, 말씀에 순종하십시오(3)

많은 사람들이 잘 먹고 잘 살기 위해서 강구합니다. 그래서 자기가 옳은 대로, 자기 보기에 좋은 대로 행합니다. 그러나 훌륭한 자녀들은 그 부모님을 결코 무시하거나 함부로 하지 않습니다. 그들은 부모의 말을 존중하고, 순종하고, 부모를 통해 주신 복들을 이루어갑니다. 이스라엘 백성들은 젓과 꿀이 흐르는 가나안 땅에 들어가자 점점 그들의 방식을 따르고, 그들에게 동화되어갑니다. 성경은 그들을 다른 세대라고 말합니다.(삿2:10) 사사기는 이스라엘이 가장 궁핍하고 어려웠던 때를 말합니다. 하나님을 경외하고 순종하는 것이 바로 우리에게 잘 되는 길인 것처럼, 우리는 부모님을 공경하고, 우리를 하나님께로 안내하는 자들을 존중할 줄 알아야 합니다. 그것이 이 땅에서 번성하는 길이라고 주님은 말씀하십니다.(출20:12)

 

조상과 부모의 좋은 점들을 기리는 것이 지혜입니다.(10)

성경의 중요한 곳에는 꼭 족보가 나옵니다. 제일 하이라이트는 바로 역대기상에 나오는 족보로 무려 1장에서 9장까지가 족보입니다. 누군지도 모르는 그들을 적어놓은 역대기는 하나님께서 다스리시는 하나님의 나라를 바로 이어간 자들의 이름이 나오는 것입니다. 우리에게는 부모님이 있었기에 오늘 우리가 여기에 있습니다. 당신과 내가 있기에 아들과 딸이 있고, 교회도 마찬가지입니다. 우리가 홈커밍 창립주일을 기리고 세우는 이유도 여기에 있습니다. 부모님을 공경한다는 것은 우리 앞에 있던 선대, 선배들을 기억하고, 존중하며, 기린다는 것입니다. 신앙인에게 위험한 말 중에 하나가 바로 ‘대접받을 행동을 하라는 것’입니다. 부모나 위인들은 대접받기 위해 행동하지 않습니다. 따라서 우리는 부모의 좋은 점을 기리고, 그분들을 통해 우리에게 주시는 복을 이어갈 줄 알아야 우리 또한 참된 부모가 됩니다. 또한 부모를 통해 약속한 복이 우리에게 이루어가게 됩니다. 부모님을 공경하십시오. 하나님께서 주신 땅에서 번성하고 장수할 것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