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님의 부르심과 우리의 응답

최종환 담임목사 (에베소서 4:1~10)
2023-09-24 | 주일 2부 예배

성서본문: 에베소서 4:1~10

1그러므로 주 안에서 갇힌 내가 너희를 권하노니 너희가 부르심을 받은 일에 합당하게 행하여

2모든 겸손과 온유로 하고 오래 참음으로 사랑 가운데서 서로 용납하고

3평안의 매는 줄로 성령이 하나 되게 하신 것을 힘써 지키라

4이 하나요 성령도 한 분이시니 이와 같이 너희가 부르심의 한 소망 안에서 부르심을 받았느니라

5주도 한 분이시요 믿음도 하나요 세례도 하나요

6하나님도 한 분이시니 곧 만유아버지시라 만유 위에 계시고 만유를 통일하시고 만유 가운데 계시도다

7우리 각 사람에게 그리스도의 선물의 분량대로 은혜를 주셨나니

8그러므로 이르기를 그가 위로 올라가실 때에 사로잡혔던 자들을 사로잡으시고 사람들에게 선물을 주셨다 하였도다

9올라가셨다 하였은즉 땅 아래 낮은 곳으로 내리셨던 것이 아니면 무엇이냐

10내리셨던 그가 곧 모든 하늘 위에 오르신 자니 이는 만물을 충만하게 하려 하심이라

Copyright © 개역개정 성경본문의 저작권은 대한성서공회에 있습니다.
말씀요약

하나님의 부르심과 우리의 응답

엡 4:1~10

사도 바울이 감옥에서 복음을 전파하며 에베소 교회의 교우들에게 교회 공동체와 우리 주 예수 그리스도에 대해 가르쳐주는 말씀이 에베소서입니다. 우리가 읽은 4장의 본문은 교회 공동체에서 하나님의 부르심을 받은 사람들에게 어떻게 함께 이루어져야 하는지를 알려주며, 하나님의 부르심에 대해 우리가 어떻게 응답하여야 하고, 교회공동체와 개개인들에게 도움이 되며, 하나님의 뜻을 이룰 수 있는지를 알려 주십니다.

하나님의 부르심이 우리에게 있습니다.(1절)

교회는 그리스어 에클레시아”ἐκκλησία”에서 비롯된 단어로, 하나님께 부르심을 받은 사람들의 모임을 나타냅니다. 이것은 우리가 하나님의 부르심을 받은 사람들임을 의미합니다. 하나님은 우리 각자에게 특별한 목적과 계획을 부여하셨으며, 이것이 교회를 형성하는 것입니다. 사도 바울을 통해 하나님께서는 우리에게 부르심에 합당하게 살아가야 한다고 말씀하십니다. 이는 우리가 부르심을 받은 사람들로서 합당하게 살아갈 때, 하나님과의 관계와 성도의 집합체인 교회를 통해 우리에게 구원의 신비와 열매가 풍성해지기 때문입니다. 부르심을 받은 사람들은 약속과 책임을 갖게 되며, 하나님의 부르심에 합당한 부응인 약속과 책임을 이행하게 될 때, 성령의 열매처럼 교회의 열매가 나타나게 됩니다. 성도들은 이 열매를 먹고, 그로써 하나님께 영광을 돌리며 교회를 풍성하게 만듭니다

부르심을 입은 사람에게는 합당한 선물이 있습니다.(7절)

하나님의 부르심에 따라 우리는 선물을 받으며, 이 선물은 우리의 능력과 믿음에 맞게 하나님께서 주셨습니다. 따라서 우리는 이 선물의 분량에 따라 행동해야 합니다. 부르심에 넘치는 활동이나 부르심과 선물을 거부하는 행위는 하나님의 뜻을 방해하고 교회 공동체에 어려움을 초래하게 됩니다.(에4:14) 하나님은 우리에게 욕심을 부리지 않고, 우리가 감당할 수 있는 분량을 주십니다. 반면에 사탄은 우리를 혼란스럽게 하고 주신 선물을 초과하거나 거부하도록 유혹합니다. 하나님의 부르심에는 그에 알맞은 선물이 함께 있으며, 이를 기억하며 그 뜻을 순종하는 것이 성도요, 부르심을 받은 사람이 가져야 할 태도입니다.

하나님의 부르심은 하나가 되게 합니다.(3절)

하나님의 부르심은 하나가 되는 조화를 이루는 과정을 이루갑니다. 이는 예수님께서 십자가에 달려 막힌 담을 허시듯이, 하나님의 부르심에 응답하는 사람들도 서로 하나가 되어야 함을 의미합니다. 3절에서 보면 하나가 되는 과정이 저절로 이뤄지지 않고, 오히려 우리가 힘써서 지켜야 하는 과제임을 말씀합니다. 시작은 선한 동기에서 시작하지만 교회의 분열은 종종 서로 다른 의견과 방향에서 비롯되며, 서로의 주장과 욕심으로 인해 결국 하나가 되지 못하는 것을 봅니다. 이를 예방하고 해소하기 위해서 서로를 존중하고 상대방의 의견과 열매를 인정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다양성은 풍부함을 가져오며, 오래 참음과 서로를 존중함을 통해 하나게 될 때 우리는 공동체의 머리가 되시는 예수 그리스도의 놀라운 은혜를 교회를 통해 경험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