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환 목사 (누가복음 1:26~38)
2020-12-20 | 주일 2부 예배

성서본문: 누가복음 1:26~38

26 여섯째 달에 천사 가브리엘이 하나님의 보내심을 받아 갈릴리 나사렛이란 동네에 가서

27 다윗의 자손 요셉이라 하는 사람과 약혼한 처녀에게 이르니 그 처녀의 이름은 마리아라

28 그에게 들어가 이르되 은혜를 받은 자여 평안할지어다 주께서 너와 함께 하시도다 하니

29 처녀가 그 말을 듣고 놀라 이런 인사가 어찌함인가 생각하매

30 천사가 이르되 마리아여 무서워하지 말라 네가 하나님께 은혜를 입었느니라

31 보라 네가 잉태하여 아들을 낳으리니 그 이름을 예수라 하라

32 그가 큰 자가 되고 지극히 높으신 이의 아들이라 일컬어질 것이요 주 하나님께서 그 조상 다윗의 왕위를 그에게 주시리니

33 영원히 야곱의 집을 왕으로 다스리실 것이며 그 나라가 무궁하리라

34 마리아가 천사에게 말하되 나는 남자를 알지 못하니 어찌 이 일이 있으리이까

35 천사가 대답하여 이르되 성령이 네게 임하시고 지극히 높으신 이의 능력이 너를 덮으시리니 이러므로 나실 바 거룩한 이는 하나님의 아들이라 일컬어지리라

36 보라 네 친족 엘리사벳도 늙어서 아들을 배었느니라 본래 임신하지 못한다고 알려진 이가 이미 여섯 달이 되었나니

37 대저 하나님의 모든 말씀은 능하지 못하심이 없느니라

38 마리아가 이르되 주의 여종이오니 말씀대로 내게 이루어지이다 하매 천사가 떠나가니라

Copyright © 개역개정 성경본문의 저작권은 대한성서공회에 있습니다.
말씀요약
하나님께서 우리에게 역사(役事)하실 때
눅 1:26~38
믿는 우리는 하나님의 역사와 응답을 보기 원합니다. 하나님께서 이루신 놀라운 일들이 헤아릴 수 없이 많지만, 우리에게 가장 중요한 일이 있다면, 그것은 예수님께서 이 땅에 육신으로 오시는 일입니다. 이 놀라운 일이 이루어지는 역사적 현장의 말씀이 오늘 본문의 말씀입니다. 하나님께서 이 놀라운 역사를 이루시고, 이것을 감당하는 마리아를 바라보면서, 우리에게도 하나님의 역사가 일어나기를 바랍니다.
하나님께서는 먼저 알려주십니다.(26,30,34절)
하나님께서 우리를 통해 일을 하실 때는 우리에게 그 일을 알려주십니다. 본문에 나오는 천사 가브리엘은 하나님의 메시지를 전달하는 천사입니다. 오늘 하나님께서 당신의 아들 독생자를 보내실 때, 그가 육체로 오시기 위해서 처녀인 마리아에게 이 일이 이루어져야 했습니다. 이것을 위해서 먼저 마리아에게 천사 가브리엘을 보내셨습니다. 그리고 마리아의 순종을 이루십니다. 오늘 본문은 예수님의 잉태를 알리는 수태고지(受胎告知)의 장면이지만 더 정확히 보면 하나님께서는 당신이 행할 일에 대하여 마리아에게 말씀하고 있는 장면입니다. 이처럼 엄청나고 중요한 일을 진행하실 때도 먼저 그에게 알리셨던 것처럼, 우리에게도 하나님께서 행하실 일을 먼저 알려 주십니다. 하나님은 결코 무례하지 않으십니다.
하나님의 응답은 우리를 놀라게 합니다.(29절)
오늘 본문에 사용된 ‘놀라’란 단어는 ‘괴롭게 하다,’ ‘압박하다,’ ‘크게 동요하다’라는 의미를 갖습니다. 즉 하나님께서 우리에게 무언가 알려주실 때, 우리는 언제나 기뻐하고 즐거워하지만은 않습니다. 문득 이스라엘의 많은 처녀들 중에서 왜 마리아를 하나님께서는 택하셨을까? 종종 묻습니다. 마리아가 나오는 성경본문들을 묵상해보면 마리아같이 지혜롭고, 순종적으로 처신하는 여성이 없다라는 것을 깨닫곤 합니다. 우리는 막연히 하나님의 응답과 메시지가 즐거운 것이라고 생각하지만, 대부분의 경우 하나님의 역사를 감당하는 사람들은 그 메시지에 대해서 무서워하고, 두려워 떨고, 마리아처럼 놀랍니다. 그러나 그들은 기껍게 하나님의 반응에 순종하고, 반응하여서 하나님의 놀라운 일의 중심에 서고, 많은 이들에게 믿음의 기회와 혜택을 제공하게 됩니다.
하나님의 역사는 받아들일 때 시작됩니다.(38절)
성경의 가장 고귀한 말씀입니다. 그 말씀이 자신에게 이루어질 것을 받아들이고, 순종합니다. 하나님께서는 우리가 그 일을 받아들일 때 역사하십니다. 우리가 거부하거나 부정할 경우 그 역사는 다른 이에게, 또는 다른 곳으로 옮겨지게 됩니다.(에4:14) 하나님의 복을 아는 사람들은 기꺼이 순종할 줄 알아야 합니다.(45절) 우리에게 하나님의 응답과 역사가 이루어질 수 있도록 순종하며 나아가야 할 것입니다.
하나님의 역사를 기뻐하며 순종할 수 있는 사람은 하나님의 복을 경험하고, 또 경험합니다.